기사 (전체 305건) 제목보기제목+내용타일보기
[독자기고] 노인 학대, 가볍게 생각하지 마세요!
현재 우리나라 전체인구 중 65세 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은 7%이상으로 급격한 고령화 사회와 함께 노인 학대 또한 심각한 사회 문제로 대두 되고 있음에 따라 노인 학대의 유형은 어떠한 형태로 나타나는지 보건복지부에 자료에 따르면, ‘자기 방임’이 28%...
박복연 기자  2018-04-06
[독자기고] 범죄 피해, 걱정 끝! 피해자 전담 경찰관이 있다!
최근 들어 우리사회는 범죄 발생건수 증가 및 범죄의 다양화, 폭력화 및 묻지마 범죄가 기승을 부려 예상치 못한 장소에서 누구나 그 범죄의 피해자가 될 수 있다.최근 뉴스를 보면 이영학 사건, 편의점 알바생 묻지마상해 사건,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사건...
박복연 기자  2018-04-03
[독자기고] 늦은 회식 다음날 운전은 자제해야
암묵적 살인 행위인 음주운전의 위험성에 대하여는 운전자라면 누구나 아는 사실이다. 하지만 운전자들이 간과하고 있는 습관이 하나 있다. 바로 숙취운전이다. 전날 밤에 회식 겸 동료들과 친목을 위해 한잔 기울이며 피로를 풀고 대리운전이나 택시를 이용하여 ...
박복연 기자  2018-03-09
[독자기고] 숙취운전은 음주운전과 같음을 명심해야 한다
매번 돌아오는 연말연시마다 송년회, 신년회 등 많은 사람들과 돈독한 관계를 유지하고자 술자리를 가지고 있다.술자리가 많아지는 만큼 음주 후 한번쯤은 운전대를 잡아도 괜찮겠지 하는 안일한 태도를 갖고 운전대를 잡는 운전자들도 이 시기에는 음주운전 사고 ...
박복연 기자  2018-02-19
[독자기고] 자동차 물벼락 뺑소니, 보상 방법에 대해 아시나요?
요즘같이 눈이 많이 내리거나 비가 많이 오는 날이면 도로에 물이 고이게 된다.많은 차량이 빠른 속도로 이런 물웅덩이를 지나감으로 인해 보행자들은 물벼락을 맞아 옷 전체가 흙탕물로 뒤덮이는 피해가 많을 것으로 생각된다.하지만 이러한 피해를 겪고 차량 번...
박복연 기자  2018-02-08
[독자기고] ‘자살률 1위’ 불명예 탈피, 이웃 사랑과 관심으로부터
인기아이돌 그룹 ‘샤이니’의 멤버 종현의 안타까운 죽음으로 한국사회의 자살문제에 대한 위험성이 수면 위로 드러난 가운데 2016년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람은 1년에 1만 3천 92명이었으며 하루 평균 36명, 40여분...
박복연 기자  2018-02-01
[이영행의 부동산 칼럼] 2018년 천안·아산 부동산시장 전망
“전반적으로 가격하락세 예상”“주택시장 중심에서 토지시장 중심으로 트렌드 변화가능성” 2017년 천안‧아산의 부동산 흐름은 가슴 아픈 시절 이었다. 서울 강남4구, 세종시 등은 4~5%의 부동산 가격상승이 있는 반...
엠뉴스  2018-01-15
[이영행의 부동산 칼럼] 맹지탈출 시리즈 Ⅰ
이번 호부터 게재하게 되는 부동산정보는 폭 넓은 지역의 부동산 정보와 수 없이 변하고 있는 부동산 정책에 대해 서울벤처대학원대학교에서 부동산학 박사를 마치고 나사렛대학교 부동산학과(학점)주임교수로 있는 이영행 교수의 이해하기 쉬운 설명으로 구독자들의 ...
엠뉴스  2018-01-15
[독자기고] 교통법규 상습위반 땐 ‘특별관리’ 대상 된다!
경찰은 지난 1일부터 벌점처분 없이 과태료만 부과되는 점을 악용한 상습 악성 교통법규 위반자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연간 10회 이상 과태료를 부과 받은 운전자에 대한 특별관리 제도를 본격 시행에 돌입했다.이번 특별관리는 지난 1일부터 36인승 이상 대...
박복연 기자  2018-01-03
[독자기고] 청소년 사이버 성폭력 예방책 마련해야
최근 청소년들 사이에서 스마트폰이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 통신매체를 이용한 성폭력 범죄뿐만 아니라 '성매매'라는 중대범죄에도 청소년들은 무방비 상태로 노출돼 심각한 실정으로 대책마련이 요구되고 있다.서울시립성문화센터에 따르면 지난...
나경화 기자  2017-12-20
[독자기고] 실종 예방을 위한 사랑의 온도는 관심 100도
평소 아끼던 볼펜을 한 자루만 잃어 버려도 하루의 기분이 좋지 않고 그것을 찾기 위해 잠시 하던 일을 멈추게 된다.만일 이렇게 추운 겨울날, 나의 사랑하는 가족의 손을 놓쳤다고 생각해보자.정말 생각만으로도 끔찍하고 눈 앞이 캄캄한 일이 아닐까. 이런 ...
박복연 기자  2017-12-13
[독자기고] 교통의 모든 것 ‘efine(이파인)’을 아시나요?
지구대에서 근무하다보면 하루에도 몇 차례 자신의 교통벌점이 얼마인지, 면허 정지기간이 경과 됐는지, 최근 무인단속기에 속도위반으로 단속된 사실이 있는지 등을 문의하는 방문민원이나 전화 문의가 온다.본인이 직접 지구대를 방문한 경우는 조회 후 알려주지만...
박복연 기자  2017-10-13
[독자기고] 학교폭력예방 우리 모두의 관심이 필요한 때!
무더운 여름이 끝나고 신학기를 찾아 온지 얼마 되지 않은 것 같은데 요즘 학교폭력관련 기사를 많이 접하고 있다.학교폭력 신고건수 통계에 따르면 겨울방학이 끝난 후인 3월과 4월 여름방학이 끝난 후인 9월과 10월에 집중적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조사된바가...
박복연 기자  2017-09-15
[독자기고] 소년범죄의 심각성과 해결책에 대하여!
SNS에 올라온 사진 한 장으로 인해서 현재 대한민국이 들끓고 있다.지난 9월 1일 부산에서 16살 중학생들이 후배 여중생을 태도가 불량하다며 폭행한 후 촬영하여 선배에게 보낸 사진을 그 심각성을 깨달은 선배가 게시함으로써 이 사건이 세상에 알려지게 ...
박복연 기자  2017-09-12
[독자기고] ‘국제청소년의 날’ 청소년 인권을 생각하자!
8월 12일은 유엔(UN)에서 지정한 ‘국제청소년의 날’이다.‘국제청소년의 날’은 1998년 포르투칼에서 유엔의 협력아래 개최한 세계 청소년 장관회의에서 8월 12일을 ‘세계 청소년의 날’로 지정하자는 건의를 유엔이 승인하여 채택되었는데 아직 국내에서...
박복연 기자  2017-08-11
[독자기고] 주택에서 불이나면 누가 깨워줄까요 ?
얼마 전 영국의 런던에서 일어난 그렌펠 타워 아파트 화재로 80명 이상이 사망했다는 보도는 전 세계를 충격에 빠뜨렸다. “설마! 우리 집에 불이 나겠어” 라고 안전불감증에 사로잡힌 사람들에게 다시 한 번 충격을 준 사건이었다.최근 5년간 연평균 전국 ...
나경화 기자  2017-08-04
[독자기고] 범죄경력회보서 발급, 보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
폭염으로 푹푹 찌는 더운 날씨가 계속되어 외출하기가 겁나는 요즘이지만, 경찰서 민원실에는 면허증 재발급, 과태료, 고소‧고발 등 각종 민원 해결을 위한 많은 민원인들이 어려운 발걸음을 하고 있다.그 중 취업예정, 국제결혼, 외국 입국R...
나경화 기자  2017-08-04
[독자기고] 휴가철 성폭력 예방 수칙
여름에는 한낮에 35°c를 웃도는 폭염이 계속되고 뜨거워진 열기는 밤에도 식을 줄 몰라 불쾌지수도 높아지고 있다.그래서 여름철 더위를 피하기 위한 피서(避暑) 라는 말이 있고, 많은 사람들이 7-8월에 휴가를 내고 산이나 바다로 여행을 떠난다....
나경화 기자  2017-07-27
[독자기고] 본 사람이 없다면 도망가도 될까
최근 주·정차된 차량만을 손괴 후 인적사항을 제공하지 않고 도주하는 신고가 급증하고 있는데 이에 따른 관련 법규가 미흡하여 도주행위가 발견 되더라도 차량을 고쳐주기만 하면 별다른 처벌을 받지 않았다. 이로 인해 다른 사람의 주·정차된 차량을 충격하였다...
나경화 기자  2017-07-27
[독자기고] 대한뉘우스 보며 눈물 흘린 국가유공자
세종시 국가유공자들이 호국보훈의 달에 국가유공자 나들이 행사로 정부세종컨벤션센터 홍보동에 KTV가 설치한 대한뉘우스 상설 상영관을 찾았다. 과거 극장에 가면 영화가 시작되기 전에 보았던 대한늬우스, 대한뉴스를 다시 보았다.지금 보면 맞춤법도 어색한 단...
나경화 기자  2017-07-0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천안시 동남구 버들로 106 (원성동 128-7) 2층  |  대표전화 : 041-903-3113  |  팩스 : 0303-3130-3090
사업자 등록번호 : 312-33-00901  |  등록번호 : 충남 아 00185  |  등록일 : 2013년 7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 김양수  |  이메일 : nakh67@naver.com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양수
Copyright © 2018 엠뉴스. All rights reserved.